청소년계 동정

[여성가족부]군 장병에 청소년 상담 서비스 제공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청지연 댓글 0건 조회 883회 작성일 14-04-15 11:45

본문



여성가족부(장관 조윤선) 국방부(장관 김관진)민간의 청소년 상담 전문가가 군 장병에게 직접 찾아가는 심층 상담서비스4월부터 시범 운영한다고 밝혔다.


이를 위해 두 부처는 지난해 9군 장병 지원 등을 위한 업무협약이후 실무협의회, 상담사군 관계자 대상 사전교육(’14.3)을 거쳐 세부 추진방안을 마련했다.



  <?xml:namespace prefix = "o" ns = "urn:schemas-microsoft-com:office:office" />




군부대가 밀집한 경기도·강원도·인천시 지역을 시작으로 2017까지 전국으로 확대할 계획으로, 인근 지역 청소년상담복지센터에서 활동하는 청소년 상담 전문가(‘청소년 동반자’)가 군 부대를 찾아가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군장병을 직접 면담하고,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한다.


* 청소년 동반자 : 위기 청소년의 생활현장으로 직접 찾아가는 심층 상담전문가


개인별로 위기 수준을 진단하고, () 내 또는 지역 청소년 시설 및 유관기관을 연계하여 일정기간(1~6월 내외) 동안 지속적으로 사례 관리를 하게 된다.


이를 통해 다양한 상담기회와 관련 정보를 제공받고, 필요한 경우 민간시설을 활용한 진료, 법률 자문, 경제적 지원 등을 연계할 예정이다.


 




특히, () 자체 전담 상담관인 병영생활전문상담관*’의 손길이 미치지 못하는 지역이나, 수요가 많아 상담 대기중인 장병에게 상담을 우선 진행할 예정이다.


상담 대상은 군 장병 중 어려움이나 고충을 토로하는 만 24세 이하 , 부사관, 장교 등이다.


*병영생활전문상담관 : 군 자체 전담상담관으로 부대별로 12인 배치되어 있으며, 전국적으로 246명이 활동중


 




시범운영지역 유현숙 청소년 상담사는 국군 장병들도 우리의 소중한 청소년들로, 자녀를 군에 보내고 나서 노심초사 하시는 부모님들을 대신해 찾아가서 얘기도 나누고, 고충도 들어주면서 큰 보람을 느낀다라고 말했다.


육군 ○○부대 김이병은 군에 입대하고 생활환경이 변하면서 힘든 점이 많았는데, 외부에서 상담 전문가 선생님이 찾아와 상담하고 필요한 것들을 찾아서 지원해준다고 하니 내심 기대가 크다라고 기대감을 표시했다.


 




여성가족부와 국방부 관계자는 군 장병에 대한 상담서비스를 통해 군 장병 개인의 고충도 해소하고, 건전한 인성을 갖춘 정병육성(精兵育成)에도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고 전망했다.


 

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